제천시 상천마을, '충청북도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 최우수상 수상

  • 유소진 기자
  • 발행 2021-07-20 11:30
- 이번 콘테스트로 경관·환경 분야 도지사상 수상
- 안 이장은 "마을 주민들과 합심해 전국 제일의 경관마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

▲ 충청북도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서 제천시 상천마을이 경관·환경 분야 최우수상을 수상해 이상천 시장이 안 이장에게 상장 및 100만원의 시상금을 전달했다.


JD News 유소진 기자 = 제천시 상천마을이 '제8회 충청북도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에서 경관·환경 분야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20일 이번 콘테스트는 농림축산식품부, 충청북도, 충북대학교충북농촌활성화지원센터에서 주관하여 농촌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노력한 사례를 발표하고 공유하는 행사다.


이에 이상천 제천시장은 제천시청에서 상천마을(이장 안경태)에 상장 및 시상금 100만원을 전달했다. 


경관·환경 분야에 참가한 상천마을은 농촌경관, 문화복지를 위해 다양한 공동체사업을 추진했다.


2013년 마을쉼터 보호수 지정을 시작으로 마을사업단을 구성해 산수유 보존 운동 전개, 마을 꽃길가꾸기, 금수산 환경정화활동, 마을지도제작, 산수유축제 추진 등 많은 사업을 해왔다.

또한 어르신에게 마을자체 기금으로 장수연금을 지급하고, 공동쉐어홈 건립을 추진하는 등 마을 복지 향상을 위해서도 노력해왔다.

상천마을 안 이장은 "마을 주민들과 합심하여 전국 제일의 경관마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상천 제천시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마을공동체 프로그램을 추진해 주민 화합을 통한 마을공동체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상천마을은 이번 수상으로 충청북도를 대표해 제8회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 전국 대회에 출전할 수 있는 자격을 획득했다. 

<저작권자 ⓒ JD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