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더커버’ 한선화, 김현주와의 높은 캐릭터 싱크로율

  • 유소진 기자
  • 발행 2021-04-22 18:22
- JTBC 새 금토드라마 ‘언더커버’는 오는 23일 금요일 밤 11시 첫 방송
- 한선화는 인권 변호사 최연수역의 청춘 시절 연기


JD News 유소진 기자 = 22일 배우 한선화가 JTBC 새 금토드라마 ‘언더커버’로 물오른 연기력을 선보인다고 전했다.

오는 23일 첫 방송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언더커버’(연출 송현욱, 극본 송자훈·백철현)는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살아온 남자가 일련의 사건에 휘말리며 가족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한선화는 정의와 진실을 위해 살아온 인권 변호사 최연수 역의 청춘 시절을 연기한다. 자신의 신념과 소신을 지키기 위해 끝까지 맞서 싸우는 20대의 열정을 지닌 최연수로 완벽 분한 한선화는 현재의 최연수 역을 맡은 김현주와 외모부터 밀도 높은 감정선까지 완벽한 싱크로율로 안정적인 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이처럼 한선화의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선화는 최근 ‘편의점 샛별이’에서 빼어난 미모와 출중한 능력을 가진 커리어우먼 유연주로 분했고, ‘구해줘 2’를 통해서는 고마담 역을 소화해 내며 다채로운 연기력을 선보였다. 통통 튀는 매력부터 도도하고 새침한 매력까지, 다양한 장르를 통해 팔색조 같은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아 온 한선화의 진면목은 ‘언더커버’를 통해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선화는 이번 ‘언더커버’의 최연수 역을 통해 신념에 가득 찬 묵직한 감정 연기부터 한정현의 청춘 시절을 연기한 연우진과의 운명적인 만남까지 그간 단단하게 쌓아온 연기적 경험과 역량을 과감하게 보여줄 예정이다.

치밀한 서사의 시작점으로서 안방극장에 깊은 울림을 전할 한선화는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리게 돼 기쁘다. ‘연애 말고 결혼’을 함께 했던 송현욱 감독님과 오랜만에 다시 작업하게 되어 더욱더 애틋한 마음으로 작품에 임할 수 있었다. 그리고 존경하는 선배님들과 함께할 수 있음에 감사하다. 앞으로 ‘언더커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첫 방송을 앞둔 소감을 전했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언더커버’는 오는 23일 금요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저작권자 ⓒ JD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