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 바이오첨단농업 복합단지 사업비 50억 추가확보

  • 유소진 기자
  • 발행 2021-09-14 10:11
- 오는 2023년까지 시설 조성, 521억원으로 증액
- 임대형 스마트팜 확대조성에 사업비 사용 예정, 청년 창업농들에게 일정 면적 저렴하게 임대 제공

▲ 제천시 바이오첨단농업복합단지와 임대형스마트팜 조감도


JD News 유소진 기자 = 제천시가 천남동 410번지 일원에 조성중인 바이오첨단농업복합단지 및 임대형스마트팜 조성 사업비로 50억원을 추가 확보했다고 14일 밝혔다.

바이오첨단농업복합단지와 임대형스마트팜 조성 사업은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으로 충청북도와 제천시, 한국농어촌공사가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다.

오는 2023년까지 총 사업비 471억원에서 521억원으로 증액되어, 175,000㎡의 부지에 임대형 스마트팜, 조직배양실, 육묘장, 채종장, 수경재배단지, 다단형재배단지, 미래첨단농업지원센터 등 약 60,000㎡의 시설을 조성하는 대규모 국책사업이다.

금번 추가 확보된 사업비는 그동안 사업비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던 임대형 스마트팜의 확대조성에 사용 될 예정이다.


또 농림축산식품부의 지정교육을 이수한 청년 창업농들에게 일정 면적을 저렴하게 임대 제공하여 청년들에게 스마트 농업의 창업과 지역 정착을 지원하게 된다.

제천시 관계자는 “추가 확보한 사업비로 보다 많은 청년 창업농을 수용할 수 있도록 스마트팜의 면적이 늘어나게 되어, 더욱 내실있는 시설로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바이오첨단농업복합단지는 현재 기반시설과 농업시설물의 실시설계 중에 있으며 이르면 11월경 첫삽을 뜰 계획이다.

<저작권자 ⓒ JD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