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 정착 후 큰 호응

  • 유소진 기자
  • 발행 2021-04-26 11:05
- 신속한 역학조사에 도움, 코로나19 확산 방지 효과 톡톡
- 3월부터 4,500여개소 확대 도입후 한달여만에 85만콜 이용


JD News 유소진 기자 = 26일 제천시에 따르면 지난달 방문 출입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확대 실시한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가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는 시설 출입 전 휴대전화로 지정된 안심콜 번호로 전화를 걸면 출입기록이 등록되며, 4주후 자동으로 삭제되는 서비스이다.

작년 11월 공공청사에 이어 3월부터 음식점, 카페, 유흥시설, PC방, 노래연습장, 목욕탕, 체육시설 등 다중이용시설 4,500여 개소에 확대 도입한 지 한 달 만에 85만콜(1일 최대 4.7만콜)을 이용하는 등 높은 호응을 보이며 문의 전화도 쇄도한다.

이상천 제천시장은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 이용으로 확진자 발생 시 역학조사에 걸리는 시간을 대폭 단축해, 코로나19 확산방지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며, “안심콜 이용의 생활화에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JD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