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의원 한 당선인, 선거기간 금품제공...선관위 '조사 착수'

- 선거운동기간 A당선인, 선거구민에게 금품제공 혐의로 신고 접수돼

김창규 충북 제천시장 당선인이 금품 살포 혐의로 검찰에 고발된데 이어 제천시 한 기초의원 당선인도 선거기간 중 금품을 제공했다는 신고가 접수된것으로 확인됐다.


22일 제천시선거관리위원회(이하 제천선관위)에 따르면 6·1 지방선거와 관련 선거운동기간 중 한 기초의원 당선인이 선거구민에게 금품을 제공했다는 혐의로 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다.


제천선관위는 "조만간 A당선인에 대한 조사를 착수할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JD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소진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