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악산국립공원, 올해 '첫 단풍'

  • 석의환 기자
  • 발행 2021-10-14 10:44
- 오는 27일이 단풍 최고 절정 예상

JD News 석의환 기자 = 월악산국립공원에 가을을 알리는 첫 단풍이 오늘(14일)부터 시작된다.


월악산국립공원사무소에 따르면 올해 월악산의 첫 단풍은 작년보다 하루 늦어지면서 오는 27일이 최고의 절정일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월악산은 수려한 경치와 단풍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제비봉과 단풍의 절정을 알리는 만수계곡자연관찰로는 단풍철 탐방객들이 많이 찾는 탐방로로, 황금빛 가을옷을 자랑하는 월악산의 단풍 명소로 꼽힌다.

월악산국립공원사무소 행정과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월악산의 아름다운 단풍과 함께 힐링의 시간을 안전하게 보내시기 위해 탐방 시 마스크 착용, 정상 밀집 장소 및 탐방로에서 2m이상 거리두기 등 코로나19 방역 수칙 준수에 적극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JD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